문치과 병원

Content on this page requires a newer version of Adobe Flash Player.

Get Adobe Flash player

 
 
크게 작게 인쇄

해비타트 희망의 집고치기

2017.07.18

 

문치과병원 직원 10여명과 함께 우리 이웃의 쉼터인
집고치기 봉사를 다녀왔습니다.

 

해비타트 충남세종지회와 매년 함께 하고 있는
집고치기는 지난 주말에 쏟아부은 비로 인해 ...

어느때 보다 보금자리가 소중하게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새로이 집을 짓는 것 보다 집을 고치는 것이 여러
어려움이 있겠지만, 휴무도 반납한 채, 굵은 땀방울을

흘릴 만큼 각자의 역할을 해 준 우리 직원들분에게
고마움을 전합니다.

코멘트 0
클릭시 새로고침